광고
배너

품앗이

‘핫 플레이스’ 태안으로 떠나요

신두사구와 천리포수목원 등 다양한 관광자원 인기몰이-

김두용 기자 | 기사입력 2018/06/04 [10:47]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border=0
    천리포수목원
[더뉴스코리아=김두용 기자]본격적인 피서철을 앞두고 태안군의 아름다운 관광지들이 ‘사진 촬영 명소’로 부각되면서 관광객들로부터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.

군은 최근 SNS 이용자가 급증하면서 신두리 해안사구와 천리포수목원 등 천혜의 자연경관을 바탕으로 한 태안군의 다양한 명소가 커플 및 가족단위 여행지로 각광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.

이에 군은 지난 4월 셀프웨딩 및 리웨딩 사진 촬영 명소로 신두리 해안사구 천리포수목원 옹도 등대 청산수목원 팜카밀레 허브농원 꽃지해수욕장 안면도 자연휴양림 나문재 관광농원 등 8곳을 선정, 적극적인 홍보에 나서고 있다.

우선, 이국적인 경관으로 각종 영화와 드라마, CF, 뮤직비디오, 웹드라마 등 다양한 분야의 촬영이 이뤄지는 신두리 해안사구와 1만 5,800여 종의 식물이 식재돼 있는 천리포수목원이 사진 촬영 장소로 각광을 받고 있으며,

인테리어 및 사진소품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팜파스의 성지 청산수목원과 200종의 허브를 볼 수 있는 팜카밀레 허브농원, 붉은 빛 안면송이 쭉쭉 뻗은 안면도 자연휴양림도 사진 촬영 및 힐링 여행지로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.

이밖에, 충남 유일의 유인등대섬인 옹도와 서해안 3대 낙조로 손꼽히는 꽃지해수욕장, 섬 전체가 펜션단지로 꾸며진 ‘나문재 관광농원’ 등도 주요 관광지로 손꼽히며,야간이면 화려한 빛축제를 감상할 수 있는 태안 빛축제, 가족단위 여행지로 인기가 높은 안면도 쥬라기박물관, 탁 트인 서해바다와 울창한 소나무 숲이 매력적인 솔향기길 등에서도 태안의 매력을 한껏 느낄 수 있다.

군 관계자는 “태안군은 다른 지역에서 쉽게 볼 수 없는 아름다운 자연경관이 가득하고 수도권에서도 가까워 주말은 물론 평일에도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다”며 “다가오는 피서철을 맞아 관광객들이 편안하게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원본 기사 보기:더뉴스코리아
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ⓒ 코리아불교인뉴스